[더퍼블릭 = 김미희 기자] 오늘날 다수가 사용하는 SNS나 데이팅 앱은 익명성을 기반으로 가볍게 소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이를 악용하여 사기나 성매매 등의 범죄로 이어지며 동영상유포협박, 몸캠피싱(몸캠피씽) 등의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크다.


몸캠피싱은 핸드폰 해킹, 영상물 유포 등을 활용해 피해자에게 동영상 유포협박을 가하는 범죄로, 주로 남성들이 타겟이다. 여성을 위장하여 채팅앱 상에서 접근한 뒤 성적 호기심을 자극하여 음란 행위를 유도, 이를 녹화하여 유포하겠다며 금전 요구를 해오는 식이다.

해당 범죄는 개인의 은밀한 사생활이 결부되어 있기 때문에 피해자들이 신고를 꺼리는 경향이 강하며, 이로 인해 정확한 발생건수를 집계하기가 어렵다.

이러한 가운데, 국내 대표 보안 전문회사 ‘케어라풋’이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다양한 첨단 보안 솔루션과 대응 서비스를 펼쳐 보이고 있다.

 

캐어라풋에서는 몸캠 피해자에게 보다 효과적이고 유연한 대응을 제공하고자 전문가들로 구성된 전담팀을 구성하고 있으며, 화상통화협박, 랜덤채팅사기 등에 당해 동영상 유포협박을 받고 있는 피해자들을 구제하고 있다.

이곳은 다년간 구축한 빅데이터와 보유하고 있는 첨단 보안 기술력을 기반으로 피싱 조직이 유출한 문제 영상을 찾아 직접 변형 또는 삭제하는 솔루션을 선보인다. 또한 24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영상 유포에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업체 관계자는 “몸캠피씽 범죄는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이뤄지는 데다 영상유포에 의한 사생활 침해 피해가 크다”면서 “문제의 원인인 피씽 동영상만 제거할 수 있다면 의외로 손쉽게 유포협박에서 자유로워질 수 있다”고 조언했다.

케어라풋의 몸캠 대응 솔루션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서 가능하며, 이외에도 영통사기를 비롯해서 휴대폰 해킹 등의 다양한 사이버 범죄 솔루션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