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퇴 기자회견하는 김해연 경남도의회 의원 © News1


(경남 거제=뉴스1) 서용찬 기자= 김해연 경남도의회 의원이 17일 의원직을 사퇴했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11시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자청, 의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최근 ‘현직 도의원 유사성매매 현장 적발’ 파문의 당사자로 여론의 도마에 올랐다.


김 의원은 “누구보다도 성실하고 올바르게 살려고 노력했다.한순간의 판단착오로 생긴 사회적 파장에 대해 억울함이야 말로 표현을 다 못하겠지만 공인으로서 책임을 지는 것이 올바른 자세라고 생각했다” 고 사퇴배경을 밝혔다.


그는 “이번 일로 사법부의 판단을 떠나 도덕적으로 너무 힘들었다. 이후 사법부의 진행과정을 통해 진실을 밝히기 위한 노력을 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