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8. 28. 오전 740분경 평소와 다름없이 강아지와 산책을 나가렬구 에레베이터를 타고 1층으로 내려갔습니다. 문이 열리자 아저씨 한사람이 서 있었고 저는 강아지 목줄을 짧게 잡으며 옆으로 피해서 내렸습니다. 강아지가 에레베이터 문이 열리자 소리를 냈는데 (강아지가 밖에서 볼일을 보는 강아지라 급한 마음에 멍 소리냈뿐인데) 아저씨가 놀란거 같아서 저는 미안해하는 표정으로 죄송합니다하고 빨리 지나가려고 했는데 아저씨가 화가 났는지 얼굴 인상을 더럽게 하면서 저와 강아지를 째려보면서 기지배가 조심해야지 욕을 하길래, 제가 왜 욕을 하세요? 제가 뭐를 잘못했나요했더니 아저씨가 이 기지배가 나쁜년이네 야이 나쁜년아 이 기지배 보소하면서 삿대질을 자꾸 했고 그래서 제가 왜 삿대질이냐고했더니 이 아저씨가 제 얼굴쪽으로 손으로 확 확계속 때릴려고 손을 올렸고 제가 뭐고했더니 기지배가 반말하네 야이 씨발년아 맞을래 이 기지배가 나쁜년이네” .....경비가 와서 싸움을 말렸고 그래서 제가 맞지 않았던 것이고 주변에 구경하려고 몰려드는 사람들... 명예훼손에 정말 어처구니가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왜 욕을 하세요? 제가 뭐를 잘못했나요? 뭐고?!

제가 한 말은 이게 다입니다.

 

왜 처음보는 사람이 저에게 먼저 삿대질하며 기지배가 조심해야지 욕을 하고

왜 처음보는 사람이 저에게 얼굴쪽으로 손으로 때릴려고 했는지

아무리 이해하려고 해도 이해가 되지않습니다.

 

이사를 하고 싶을 정도입니다. 여기 오피스텔 특성상 혼자사는 여자 혼자사는 남자가 많습니다. 1층로비나 에레베이터 언제 어디서 또 마주칠지 모르는 공동생활 공간입니다. 이런 중증 정신병자같은 사람하고 생활하기 정말 불안하고 스트레스가 쌓입니다.

 

 

이런 사람은 강자처럼 보이는 이에게 약하고 약하게 보이는 이에게 강한 척하는 사람입니다. 이런 행동을 했을 때 맞다고 판하거나 칭찬을 받거나 쾌감을 얻었을 때 이런 행동은 더 진행되어 자기가 무엇을 잘못했는지 조차 모르고 결국 사이코패스 성향의 사람이 되는 거 아닙니까?

정말 사회악인 유형의 사람입니다. 엄격한 처벌을 원합니다. 도와주세요!!